한미글로벌, 영국 설계-엔지니어링사 브라이든 우드와 MOU 체결

건설 조달 방식 혁신하고 새로운 건설 생산 체계 도입을 위한 MOU

2022-11-23 09:22 출처: 한미글로벌 (코스피 053690)

한찬건 한미글로벌 부회장과 제이미 존스톤(Jaimie Johnston) 브라이든 우드(Bryden Wood) 글로벌 시스템 디렉터(Head of Global Systems Director)가 온라인 MOU 체결식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23일 -- 국내 1위 PM(건설사업관리) 기업인 한미글로벌(회장 김종훈)이 건설 조달 방식을 혁신하고 새로운 건설 생산 체계 도입을 위해 영국 브라이든 우드(Bryden Wood)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브라이든 우드는 영국 런던에 위치한 설계-엔지니어링 기업으로 프로세스 최적화를 통한 설계 표준화 기술(DfMA) 역량을 바탕으로 자동화 설계, 자산 최적화, 시스템 설계, 시제품 제작 등 통합 설계를 제공해 발주자의 의사결정을 받는다. 주택, 의료시설, 숙박시설, 교육시설 등 광범위한 분야에서 공사기간 단축, 공사비 절감, 안전사고 감소 등을 달성하면서 건설사업의 생산성과 효율성을 크게 향상시키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한미글로벌과 브라이든 우드는 양사가 보유한 기술력을 활용해 건설 조달 방식을 혁신하고 새로운 건설 생산 체계를 도입해 건설 현장의 생산성과 품질을 향상시키고 안전 사고 예방을 위한 다양한 프리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양사는 공동으로 △모듈러 건설(Modern Methods of Construction · MMC), 설계 표준화 기술(Design for Manufacture and Assembly · DfMA) 개발 및 한국 건설 산업에 적용 △한국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파트너십 구축 △영국의 혁신 모듈러 건설 및 설계 표준화 기술 적용 대상 시장 발굴 △모듈러 건설 및 설계 표준화 기술을 이용한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모듈러 건설은 기둥, 보, 슬라브 등 주요 구조물과 내부 건축마감 등을 외부 공장에서 미리 제작한 뒤 현장으로 운송해서 조립하는 방식이다. 기존 방식과 비교해 20~50%의 공기 단축은 물론 공사 과정에서 소음, 분진이 적고 폐기물도 덜 발생해 최근 친환경 건설기술로도 주목받고 있다. 모듈러 건설은 최근 시공 기간단축, 용이한 유지보수, 간접비 절감에 큰 효과가 있어 활용가치가 높아지고 있다.

한미글로벌은 특히 브라이든 우드의 프로세스 최적화를 통한 설계 표준화 기술, 모듈러 건설공법, 해외 공급망(Supply Chain) 네트워크 경험 등을 활용해 해외 배터리 공장, 반도체 공장 등 하이테크사업 프로젝트에서 건설 현장의 생산성과 품질을 크게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찬건 한미글로벌 부회장은 “모듈러 건설 및 설계 표준화 기술 솔루션에 최고 기술력을 가진 브라이든 우드와 협업하게 돼 기쁘다”며 “새로운 건설 생산 체계 도입을 통해 발주자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은 물론 국내 건설산업의 변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