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셔, 한국팀 사상 첫 이더리움 글로벌 해커톤 우승

2022-11-09 11:47 출처: 체인파트너스

시상식에서 제품을 시연하는 메셔팀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11월 09일 -- 체인파트너스(대표 표철민)의 디파이 전문 자회사인 메셔(대표 최주원)가 이더리움 재단이 주최한 샌프란시스코 해커톤에서 공동 우승했다고 9일 밝혔다. 한국팀으로는 사상 첫 글로벌 이더리움 해커톤 우승이다.

이더리움 샌프란시스코 2022 해커톤은 샌프란시스코 블록체인 주간을 맞아 4일부터 6일까지 사흘간 개최됐다. 이번 해커톤은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실리콘밸리 지역에서 처음 열리는 오프라인 이더리움 해커톤으로 개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샌프란시스코 내 최대 행사장 중 하나인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Palace of Fine Arts) 전체 시설에서 개최된 이번 해커톤은 총 2000명 이상이 등록, 최종 284개 실리콘밸리 출전팀들이 작품을 제출했다.

메셔는 이중 최종 13개 프로젝트로 선정돼 공동 우승하며, 2000여 명의 참가자 앞에서 제품을 시연했다. 심사는 실리콘밸리 유수의 글로벌 VC들과 웹3 프로젝트 대표들이 맡았다.

메셔팀은 이번 해커톤에 초보자들이 손쉽게 디파이 거래를 조합해 자기가 원하는 블록체인 거래를 코딩 없이 만들 수 있도록 하는 ‘웹3 단축키 플랫폼’ 스왈로우(Swallow)를 선보였다. 시연을 본 실리콘밸리 VC 에이 캐피털 파트너스의 칼틱 탈와르 대표는 “놀랍다. 당장 나부터 써보고 싶은 서비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스왈로우는 웹3 서비스를 이용할 줄 아는 개발자들이 단축키 앱스토어에 디파이, NFT, DAO 등 여러 웹3 거래 관련 단축키를 올려놓으면, 이를 이용자들이 유·무료로 내려 받아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들은 코딩을 전혀 몰라도 클릭 몇 번으로 스마트 컨트랙트를 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다. 스왈로우가 웹3 이용을 위한 일종의 포털이 되는 셈이다.

스왈로우를 개발한 메셔의 최주원 대표는 이번 해커톤 우승에 대해 “실리콘밸리 참가팀들이 미리 준비해 온 경우가 많아 시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했지만, 팀원들이 똘똘 뭉쳐 아이디어 발제부터 구현·시연 준비와 발표자료 준비까지 이틀 꼬박 밤을 새워 마칠 수 있었다”며 “해커톤이 처음이라 첫 참가에 의의를 두었는데 해외에서도 팀의 아이디어를 인정해 주는 데 대해 보람과 용기를 느낀다”고 밝혔다.

메셔의 모회사인 체인파트너스 표철민 대표는 “그동안 글로벌 웹3 씬에서 한국 팀의 두각이 거의 없었는데 메셔팀이 실리콘밸리의 심장에 가서 한 무모한 도전부터 깜짝 성과까지 모두 바닥에서부터 쌓아 올린 결과물”이라며 “이는 메셔뿐만 아니라 한국 웹3 분야 전체의 경사이자 앞으로 업계가 함께 공유하며 더 높이 쌓아가야 할 값진 경험 자산”이라는 소회를 밝혔다.

한편 메셔는 지난해 9월 국내 첫 디파이 예치·대출 서비스 ‘돈키’를 출시해 누적 1조8000억원 예치 무사고 경험을 가진 디파이 서비스 전문 회사다. 전원 서울대와 고려대를 졸업했거나 재학 중인 1996년~99년생으로 이뤄진 젊은 회사다. 돈키 이후 ‘타임캡슐’과 ‘메셔 센터’ 등 두 개의 자체 개발 디파이 프로토콜을 출시했고, 최근에는 넷마블 계열사 마브렉스와 함께 메인체인과 사이드체인 사이의 토큰 스왑을 지원하는 신제품 ‘MBX 스왑’을 개발하고 있다.

메셔는 이번 이더리움 해커톤 공동 우승으로 회사소개 옆에 ‘Winner of ETHSanFrancisco 2022’라는 타이틀을 달 수 있는 특전이 주어졌다고 밝혔다.

체인파트너스 개요

체인파트너스는 2017년 설립된 한국의 첫 블록체인 컴퍼니 빌더다. 블록체인 스타트업을 직접 만들고 투자하는 일을 하고 있다. 블록체인 회사로는 드물게 DSC인베스트먼트, 캡스톤파트너스, 프리미어파트너스,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등 다양한 기관투자사들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디지털화폐 거래소, 마이닝, 장외거래, 결제 등 여러 사업을 영위해 왔으며, 현재는 디지털화폐 최저가 환전 플랫폼 체인저를 운영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chain.partners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