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엣지-코캄, 배터리 수요 증가 대응 위해 한국에 연간 생산량 2GWh의 새 배터리 셀 공장 설립

에너지 저장 솔루션의 매출, 공급망의 탄력성과 제품 혁신을 주도할 새 시설 설립

2022-05-26 14:00 출처: 솔라엣지테크놀로지스코리아

충청북도 음성에 들어선 배터리 생산 시설 ‘셀라2’

판교--(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26일 -- 스마트 에너지 기술의 글로벌 리더 솔라엣지테크놀로지스(SolarEdge Technologies, Inc., 이하 SolarEdge)와 SolarEdge의 자회사 겸 리튬 이온 배터리 및 통합 에너지 저장 솔루션 공급업체 Kokam Limited Company(이하 코캄)가 26일 연간 생산량 2GWh(기가와트시) 규모의 배터리 셀 제조 시설 ‘셀라 2(Sella 2)’를 설립했다.

충청북도 음성혁신도시에 있는 Sella 2는 현재 인증을 위한 테스트 셀을 생산하고 있으며, 2022년 하반기 양산이 예상된다. Sella2가 상용화를 시작하면 SolarEdge는 자체적으로 리튬 이온 배터리를 공급할 수 있게 되며, 새로운 배터리 셀 화학 및 기술을 개발하기 위한 인프라를 갖추게 된다.

이 시설은 SolarEdge의 가정용 태양광 부착 배터리용 배터리 셀과 이동 수단 분야, 에너지 저장 장치(ESS) 및 UPS를 포함한 다양한 산업용 배터리 셀을 제조할 계획이다. 코캄이 제공하는 저장 솔루션에 대해 앞으로 증가하는 수요에 부응하도록 배터리 셀 용량을 확장할 수 있다.

SolarEdge 지비 란도(Zvi Lando) 대표는 “Sella 2 공장 개설은 솔라엣지와 코캄의 중요한 마일스톤으로, 이를 통해 태양광 핵심 비즈니스와 진보된 에너지 저장 솔루션의 개발 및 제조에서 핵심 프로세스를 보유하는 동시에 공급망의 탄력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며 “에너지 저장 시장에서 비즈니스를 성장시키고, 배터리 셀 기술 및 제조에 투자하며, 솔라엣지의 에너지 저장 제품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SolarEdge 다니엘 후버(Daniel Huber) APAC, LATAM 및 MEA 지역 부사장은 “솔라엣지는 한국을 중요한 태양광 시장으로 보고 최근 지상 및 지붕형, 상업용 태양광 적용처를 위한 인버터 솔루션의 KS 인증 획득하면서 상업용 태양광 분야를 강화하고 있다”며 “회사는 또 한국 지사장에 좌종훈(Jason Jwa) 지사장을 임명했다”고 말했다.

솔라엣지테크놀로지스

솔라엣지(SolarEdge)는 스마트 에너지 기술의 글로벌 리더로서 세계적 수준의 엔지니어링 역량을 활용, 끊임없는 혁신을 통한 미래형 스마트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한다. 솔라엣지는 태양광 발전(PV) 시스템에서 전력을 생산·관리하는 방식뿐만 아니라, 향상된 지능형 인버터 솔루션을 개발했다. 솔라엣지의 DC 최적화 인버터는 PV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부가 비용을 낮추면서 전력 생산을 극대화한다. 스마트 에너지의 꾸준한 발전을 이끄는 솔라엣지는 △PV △에너지 저장 장치 △전기차 충전 △배터리 △UPS △전기차 파워트레인 △그리드 서비스 솔루션 등 광범위한 에너지 시장 분야를 다루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